• 정치
  • 사회
  • 경제
  • 교육/문화
  • 복지
  • 스포츠/건강
  • 동영상뉴스
  • 전체기사보기
  •              최종발간일
HOME > 사회  


용인, 폭우 속 피해 막은 의인들 훈훈한 '감동'


관리자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8.07.20 08:03
twitter facebookkakaostory band




용인시 처인구 일대에 시간당 50가 넘는 폭우가 쏟아진 지난 2일 일부 시민이 발 벗고 나서서 추가 피해를 막은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처인구에 따르면 당시 2시간여에 걸쳐 폭우가 쏟아지면서 오후 4시경 유림동 성웅아파트입구삼거리와 포곡읍 전대리 포곡중학교사거리 일대 도로가 물에 잠기고 차량 수대가 침수됐다.

 

당시 인근 유림동에 거주하는 이향숙 유방10통장(55)과 김정배 11통장(51) 등은 영문중학교삼거리와 성웅아파트입구삼거리에서 장대비를 맞으며 차량과 학생들이 침수도로로 가는 것을 막아 추가피해가 나오지 않게 했다.

 

또 포곡읍 전대리 송영근 씨(63)는 폭우 속에서 포곡중학교 교차로 일대 도로의 빗물이 원활히 빠질 수 있게 도로변 배수구에 걸린 쓰레기와 나뭇가지 등을 제거해 인근 지역 피해를 막았다.

 

김정배 유방11통장은 폭우로 도로가 급속히 침수되는 상황에서 차량과 하교중인 학생들이 통제를 받지 않고 침수도로 쪽으로 가고 있어 급히 막아 세웠다. 주위 분들이 함께 도운 덕분에 피해를 방지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구 관계자는 이분들 덕에 소중한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킬 수 있었다위기상황에서 이웃을 위해 나선 분들에 대해 시에 표창을 상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Copyrights © 2017 뉴스와일드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kakaostory band
back top
  • 주간 검색어
  • 현재 검색어
  1. 성남문화재단 1
  2. 성남 5
  3. tjdska
  4. 수정
  5. 성남산업진흥원 4
  6. 청소년 1
  7. 박호근
  8. 수정청소년
기간 : ~
  1. 성남문화재단 4
  2. 수정청소년
  3. 성남산업진흥원
기간 : 현재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