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사회
  • 경제
  • 교육/문화
  • 복지
  • 스포츠/건강
  • 동영상뉴스
  • 전체기사보기
  •              최종발간일
HOME > 정치  


은수미 성남시장 예비후보, 판교8호선 연장 관련 주민 간담회 가져


관리자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8.05.11 13:21
twitter facebookkakaostory band


더불어민주당 은수미 성남시장 예비후보는 7일 캠프 정책담당자와 함께 ‘판교8호선연장 시민연합 (봇들마을 1단지, 2단지, 4단지 주민, 신흥2동 등 5개 재개발 추진지역)’ 관계자 30여명이 배석한 가운데 8호선 연장 사업과 관련한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 참석자들은 사업 추진을 공약화 하고 시장이 된 후에 조속히 착공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을 요청하면서 8호선 연장 요구안에 찬성하는 주민 약 5,000명의 서명안을 은수미 예비후보에게 전달했다. 

은수미 예비후보는 “현재 지하철 8호선 연장사업 관련하여, 경기도가 제출한 도시철도망구축계획안이 국토부에서 심사 중에 있다”고 말한 뒤, “올 하반기에 국토부 승인이 완료되면 정부 예비타당성 조사 등 차질없는 사후 절차 진행과 공사의 조기 착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사업 추진 의지를 밝혔다.

또한 “공약에 반영하는 등 예타 통과 가능성을 높이려 노력하겠다”고 밝히며 “이재명 예비후보가 경기도지사가 되면 협력이 잘될 것”이라고 말했다.


지하철 8호선 연장 사업은 총 사업비 4,323억원 규모로, 정거장 3개소를 짓는 대규모 공사이다. 모란역에서 신분당선 판교역까지 구간을 8호선으로 연결해 신분당선/성남~여주선/삼성-동탄 광역급행철도를 이용하는 주민들의 교통 및 환승 편의가 증진되고, 인근 지역의 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하는 사업이 될 것이라는 기대가 크다. 또한 수정/중원구와 판교가 지하철로 직통으로 연결됨으로써 신/구 시가지가 보다 가깝게 연결되고, 동시에 구 시가지의 경우 판교 노동자들의 배후 주거지 기능을 담당 할 수 있게 됨으로써 지역 균형 발전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봇들 사거리 출근길이 아수라장이라며 방문을 요청한 주민들의 요구에 대해 은 예비후보는 “출근길에 어려움이 있는 몇 곳을 방문하고 있는데, 봇들 사거리도 일정에 반영해 방문하겠다”고 답했다.

 

[ Copyrights © 2017 뉴스와일드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kakaostory band
back top
  • 주간 검색어
  • 현재 검색어
  1. 성남문화재단
  2. 청소년 1
  3. 연탄
  4. 성남시청소년재단
기간 : ~
  1. 성남문화재단 1
기간 : 현재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