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사회
  • 경제
  • 교육/문화
  • 복지
  • 스포츠/건강
  • 동영상뉴스
  • 전체기사보기
  •              최종발간일
HOME > 사회  


용인, 온라인 시민청원 답변 기준 대폭 낮춘다!


관리자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0.01.13 16:50
twitter facebookkakaostory band




용인시가 내달부터 온라인 시민청원 시 답변을 하는 기준을 대폭 낮춘다
.

 

이제까지는 30일 동안 4000명 이상이 동의한 경우에만 청원이 성립한 것으로 보고 답변했으나 내달부터는 100명 이상만 동의해도 답변을 시작한다.

 

시민들과 더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다양한 시민의 의견을 시정에 반영하기 위해서인데 문턱이 낮아진 만큼 청원 활성화가 기대된다.

 

구체적으로 21일 이후 등록된 청원에 대해 30일간 100명 이상 동의를 얻으면 담당과장이, 1000명 이상 동의가 있으면 실·국장이, 4000명 이상 동의를 받으면 시장이 답변하게 된다.

 

시는 청원등록 후 빠른 답변이 필요한 내용으로 판단되면 SNS민원창구나 국민신문고를 이용하도록 즉시 안내문자를 발송하는 서비스도 할 방침이다.

 

앞서 시는 지난해 4월 시민청원을 도입하며 무분별한 청원을 막기 위해 4000명 이상 동의로 청원성립 기준을 정했는데, 이 기준이 너무 높아 보완 필요성이 제기됐다.

 

실제로 시가 지난해 4월 시민청원 창구를 개설한 이래 총 청원등록 건수는 481건이었으나 청원성립 건수는 5, 동의인원은 5여 명이었다.

 

다만 시민청원 창구 개설 전인 지난해 3월 시민시장실 사이트의 월평균 방문자수가 19000여명에 불과했으나 현재는 월평균 89000명으로 급증할 만큼 시민들의 관심을 끈 것으로 나타났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더 많은 시민의 의견에 응답하기 위해 청원성립 기준을 대폭 낮추도록 했다라며 시민들의 다양한 목소리가 용인시의 미래를 바꿀 수 있는 만큼 많은 시민의 참여와 관심을 부탁한다라고 말했다.

 

 

 

[ Copyrights © 2017 뉴스와일드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kakaostory band
back top
  • 주간 검색어
  • 현재 검색어
  1. 성남 1
  2. 성남문화재단 2
  3. 후보자토론회
  4. 성남시의회
  5. 대한민국 고약 ㅣ슈
  6. 선거관리
  7. 대한민국 고약이슈
  8. 선거법 문답풀이
기간 : ~
기간 : 현재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