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사회
  • 경제
  • 교육/문화
  • 복지
  • 스포츠/건강
  • 인터뷰
  • 동영상뉴스
  • 전체기사보기
  •              최종발간일
HOME > 경제  


성남시, 공정무역 활성화 '온 힘'


커피, 바나나, 초콜릿 등 공정한 가격에 사들여...윤리적 소비 문화 확산
관리자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2.07.19 12:28
twitter facebookkakaostory band




성남시가 공정무역 활성화에 온 힘을 쏟고 있다.


공정무역은 국제무역에서 소외된 저개발 국가의 생산자와 노동자에게 공평한 교역조건을 제공해 그들의 인권과 권리를 보호하는 전 세계적인 사회 운동이다.


커피, 바나나, 초콜릿 등과 같은 공정무역 제품을 공정한 가격에 사들여 생산자들이 국제 무역체계에서 자립할 수 있도록 돕는 방식이다.


성남시는 지난 2019년 7월 ‘공정무역 지원 및 육성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107곳의 공정무역 제품 판매처를 확보하는 등 5개 요건을 충족해 2020년 12월 국내에서는 11번째로 공정무역도시로 인증받았다.


이후 공정무역 제품 판매처는 110곳으로 늘어 성남시청 매점에도 초코파이, 루이보스티, 젤리, 사탕 등 8개 품목의 매대가 설치됐다.


공정무역마을 시민 활동가 양성 교육(총 30시간) 과정도 운영해 지난해와 올해 29명의 활동가를 배출했다.


이들은 시민들이 일상에서 공정무역의 가치를 실천할 수 있도록 공정무역제품 소비 촉진 운동, 접근성 있는 판매처 발굴 등의 활동을 한다.


시는 또, 공정무역 인식 확산을 위해 오는 11월 30일까지 총 10회의 찾아가는 공정무역 교실을 운영한다. 5명 이상 시민모임의 신청을 받아 공정무역의 10가지 원칙 등에 관해 교육한다.


300명 참여 규모의 공정무역포럼도 연다. 오는 11월 2일 오후 2시 성남시청 3층 한누리에서 개최하며, 성남시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공정무역도시 인증 기간 2년이 다 돼가 재인증을 추진 중”이라면서 “공정무역에 관한 시민의식 심기에 주력해 노동과 인권 존중, 윤리적 소비 문화를 확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Copyrights © 2017 뉴스와일드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kakaostory band
back top
  • 주간 검색어
  • 현재 검색어
  1. 지지선언
  2. 성남문화재단 4
  3. 성남 4
  4. 판교종합사회복지관 2
  5. 무한돌봄네트워크 1
  6. 성남시의료원
  7. 성남시보호작업장 6
기간 : ~
기간 : 현재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