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사회
  • 경제
  • 교육/문화
  • 복지
  • 스포츠/건강
  • 인터뷰
  • 동영상뉴스
  • 전체기사보기
  •              최종발간일
HOME > 문화  


피아니스트 임윤찬 - 마에스트로 정명훈, 남한산성아트홀 온다!


관리자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2.06.27 22:36
twitter facebookkakaostory band




올해 반 클라이번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우승한 피아니스트 임윤찬과 세계적 지휘자 정명훈이 함께하는 공연이 오는 8월 26일 경기도 광주시의 남한산성아트홀에서 열린다.


재단법인 광주시문화재단은 정명훈의 지휘로 개최되는 KBS교향악단 공연에 임윤찬이 협연자로 참여한다고 밝혔다.


1부에서는 임윤찬이 반 클라이번 콩쿠르 파이널에서 연주했던 베토벤의 유일한 단조 피아노 협주곡인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3번’을 협연하고, 2부에서 마에스트로 정명훈이 지휘봉을 잡은 KBS교향악단은 낭만주의를 대표하는 교향곡 중 하나인 ‘드보르작 교향곡 7번’을 연주한다.


마에스트로 정명훈은 이 시대의 가장 깊은 존경을 받는 지휘자 중 한 사람으로 베를린 필하모닉, 빈 필하모닉, 로열 콘세르트허바우 등 세계 최정상급 교향악단 및 세계 유수 오페라극장에서 지휘하였다.


올해 초 KBS교향악단에서 오케스트라의 발전에 공헌한 지휘자에게 부여하는 명예직인 계관 지휘자로 위촉되었고, 현재는 드레스덴 슈타츠카펠레 수석 객원지휘자, 도쿄 필하모닉 명예 예술감독 및 아시아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음악감독으로 활동 중이다.


피아니스트 임윤찬은 2015년 만 11세의 나이로 금호영재콘서트로 데뷔하였고, 2019년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 최연소 1위를 하였다. 2021년에는 리스트의 초절기교 프로그램으로 통영, 광주, 대구, 성남, 서울로 이어지는 첫 정식 리사이틀 투어를 성료 하였다.


현재 만 18세의 나이로 반 클라이번 콩쿠르 역사상 최연소 우승자 타이틀을 거머쥐며 차세대 피아니스트로서 앞으로의 눈부신 활약을 예고했다. 이번 무대에서도 폭발적인 에너지와 특유의 대담한 작품 해석이 담긴 연주를 들려줄 예정이다.


KBS교향악단은 1956년 창단되어 수준 높은 연주를 통해 국내 클래식 음악 발전을 선도하며 명실상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교향악단으로 자리매김하였다.


교향악부터 실내악에 이르기까지 다채로운 레퍼토리로 클래식 음악의 지평을 넓혀가고 있는 KBS교향악단은 차별화된 연주와 신선한 기획으로 청중에게 감동을 선사하며 꾸준히 소통하고 있는 연주 단체이다.


오세영 광주시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시민들에게 대한민국의 수준 높은 문화예술을 선보이기 위해 이번 공연을 기획하게 되었다”며, “관록의 지휘자 정명훈이 이끌고, 세계가 인정한 신예 임윤찬이 관객들에게 특별한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티켓은 R석 9만원, S석 7만원, A석 5만원이며 광주시민은 6월 28일부터 일반은 7월 1일부터 광주시문화재단 홈페이지(www.nsart.or.kr)에서 예매 가능하다.


공연 관련 자세한 내용은 광주시문화재단(T. 031-762-8638)으로 문의하면 된다.


 

 

[ Copyrights © 2017 뉴스와일드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kakaostory band
back top
  • 주간 검색어
  • 현재 검색어
  1. 성남문화재단 5
  2. 지지선언
  3. 성남 4
  4. 판교종합사회복지관 2
  5. 무한돌봄네트워크 1
  6. 성남시의료원
  7. 성남시보호작업장 6
기간 : ~
기간 : 현재기준